checkoutarrow
KR
24/7 고객지원
beauty2 heart-circle sports-fitness food-nutrition herbs-supplements

림프 건강이 해독과 면역력 개선에 도움이 될까요?

글: Melissa Anzelone, ND

이 글에서 다룰 내용:


식수에 함유된 중금속이나 식품에 들어 있는 살충제와 같은 독소는 환경으로부터 끊임없이 우리 몸 안으로 들어옵니다. 이러한 독소들은 체내에 축적될 수 있으며, 면역계를 손상시키거나 호르몬의 균형을 해칠 수 있습니다.

다행히 우리 인체 전반에는 이러한 독소가 순환되지 않도록 제거하고 신속하게 해독하여 전반적인 면역 건강을 지원하는 일련의 시스템이 존재합니다. 특정 보충제와 비타민은 이러한 시스템의 기능을 최적화하고 림프 건강에 도움을 줄 수 있습니다.

순환의 두 가지 유형

순환계 건강은 심혈관계와 림프 순환계라는 두 가지 순환계의 상호작용을 통해 유지됩니다. 심장은 심혈관계를 통해 혈액을 공급합니다. 영양소로 가득한 혈액은 심장으로부터 멀어지면서 점차 더 작은 혈관을 통과하게 됩니다.

주위 세포에서 이 혈액을 통해 영양소와 노폐물이 교환됩니다. 이런 과정을 거쳐 혈관으로 배출된 체액을 간질액(사이질액) 또는 림프라고 합니다. 림프계는 이 손실된 체액을 흡수하고 다시 혈액으로 재활용하여 건강한 혈압을 유지합니다. 

림프계는 심혈관계와 직접적으로 작용하여 혈액과 림프액의 균형을 유지하고 몸에서 독소를 배출합니다. 또한 면역세포를 몸 전체에 운반하여 감염을 막아줍니다.

림프계란 무엇인가?

심혈관계와 마찬가지로 림프계는 교환과 운반 기능을 수행하는 특수한 관이 망처럼 연결되어 있습니다. 인체의 혈액순환계에는 그 중심에 심장이라는 펌프가 있어서 전신에 혈액이 흐르게 합니다.

하지만 림프계는 이와 다릅니다. 림프계에는 순환계와 같은 중앙 펌프가 없습니다. 대신 림프계는 중력에 의해 자극을 받습니다.

  • 근육 수축 (운동)
  • 수치료 (피부에 냉수와 온수를 번갈아 사용)
  • 호흡
  • 림프 배출 요법
  • 마사지

새로 생성된 림프는 림프관을 통해 기존 림프를 밀어냅니다. 또한 민무늬근육과 같은 림프관 외부의 조직도 압력을 가해 림프를 밀어냅니다. 

림프는 저절로 순환하지 않으며, 림프계가 조직에서 생성된 림프액을 다시 혈액순환계로 운반하여 혈압/림프액의 균형을 유지하게 됩니다.

림프 건강과 면역 체계

림프관은 골수, 연골, 눈의 각막 및 중추신경계를 제외한 거의 모든 조직에 존재합니다. 림프계를 구성하는 여러 망은 소화기 계통, 즉 구강 점막(구강 내 점액 조직), 혀, 침샘 및 편도선에서 발견됩니다. 이들 조직은 전략적으로 림프관, 림프절 및 면역 세포를 포함하고 있습니다.

이 두 가지 순환계의 건강을 유지하는 것이야말로 건강한 면역체계를 위한 열쇠입니다. 림프는 림프절을 통화하는데, 림프절은 전문적으로 면역을 감시하는 조직으로서 감염성 병원체가 없는지 확인합니다.

림프계와 면역계의 관계

여러분이 외부로부터 섭취하는 식품에는 박테리아, 항원 또는 다른 원하지 않는 물질이 포함될 가능성이 있습니다. 림프계가 하는 일은 여러분이 섭취하는 모든 것에 대해 면역 감시를 수행하는 것입니다.

이러한 림프계는 외부 침입자로부터 인체를 중점적으로 보호해주는 경비 네트워크라고 생각할 수 있습니다. 어떤 이유로 병원균이 이 초기 방어막을 통과하게 되더라도, 림프계는 소장과 대장에도 존재합니다.

또한, 췌장, 간, 담낭에도 림프계가 존재합니다. 림프액은 혈류로 들어가기 전에 적어도 하나의 림프절에 전달됩니다.

림프계가 건강하지 않을 때 나타나는 증상은?

림프계의 기능이 저하되면 독소가 축적되고 면역세포는 신체의 필요 부위에 전달되지 않을 것입니다. 이 경우 부기와 통증을 유발할 수 있으며 감염에 대한 저항력이 약화될 수 있습니다.

림프 건강을 개선하는 방법

우리의 간은 '주요 해독 장기'로서 신진대사, 배설, 신체 방어 등 300여 가지의 인체 대사과정에 관여합니다. 이를 고려할 때, 간의 기능을 지원해줄 필요가 있습니다.

간에서는 다량의 림프가 만들어지기 때문에 간 기능을 지원하면 디톡스에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소화기 계통은 독소 제거에도 도움을 주므로, 소화기 건강을 도움으로써 림프계 건강이 개선됩니다.

물 마시기, 규칙적인 운동, 건강식품 섭취, 마사지, 림프 배출 요법과 같은 생활습관의 변화를 통해 림프 순환계를 활성화할 수 있습니다. 림프계 건강을 위한 또 다른 방법은 디톡스나 클렌저를 사용하는 것입니다. 시중에는 여러 디톡스/클렌징 제품이 있으므로 잘 알아보고 알맞은 것을 고르는 것이 중요합니다.

디톡스 또는 클렌징 방법

클렌징은 다음과 같이 2단계로 진행됩니다: 건강한 디톡스를 돕고 독소와 결합하는 것 그리고 건강한 클렌징을 돕고 독소를 제거하는 것.

림프 건강을 위해 여러분은 필요 성분이 모두 포함된 클렌저/디톡스를 사용하거나, 개별 보충제와 비타민제를 함께 선택할 수도 있습니다.

밀크시슬

밀크시슬 (Silybum marianum)은 수천 년 동안 사용되어 온 식물입니다. 밀크티슬의 주성분은 이 식물에서 추출한 화합물인 실리빈(silybin) 입니다. 

현대에 이르러 이 식물의 주요 용도는 간 건강을 지원하는 것이며 실리빈은 간을 보호하는 허브로 알려져 있습니다. 간이 그 주요 기능 중 하나인 독소를 분해하고 나면, 이 독소들이 간을 손상시켜 간 기능이 저하될 수 있습니다.

밀크티슬은 간이 제 기능을 발휘하도록 돕는 강력한 항산화 물질 입니다. 간에게 밀크티슬은 모닝커피와 같다고 생각할 수 있습니다. 간이 건강하게 깨어 있으면 림프 생성 등 모든 기능을 잘 수행할 수 있습니다.

민들레

많은 사람이 민들레 (Taraxacum officianale)를 생각할 때 종종 성가신 잡초를 떠올립니다. 하지만 민들레에 비타민ABC,  D가 풍부하다는 사실은 잘 알려지지 않았습니다. 민들레는 또한 면역, 간 및 신장 건강에 도움을 줄 수 있습니다.

간은 독소를 분해하지만, 소변으로 이러한 독소를 제거하는 것은 신장의 역할입니다. 민들레에서 발견되는 항산화 성분인 플라보노이드는 건강한 디톡스 작용과 체내의 독소를 제거하는 데 도움을 줍니다.

클로렐라

클로렐라 (Chlorella vulgaris)는 단백질이 풍부한 녹조류로서 수은과 같은 중금속으로부터 몸을 보호하는 데 도움을 줄 수 있습니다.

클로렐라는 독소를 킬레이트화하거나 독소를 감싸 몸에 다시 흡수되는 것을 막습니다. 클로렐라는 또한 수은으로부터 소화관을 보호하는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사과 펙틴

펙틴 은 사과에 함유된 수용성 섬유소 의 한 종류입니다. 추출한 펙틴은 일반적으로 잼을 진하게 만드는 데 사용하지만 식이 보조제로도 섭취할 수 있습니다.

클로렐라와 유사하게 사과 펙틴은 수은과 같은 중금속 독소에 달라붙어 독소가 소화기관을 통해 제거되도록 도움을 줍니다.

우바우르시(Uva Ursi)

우바우르시 (Arctostaphylos uva-ursi)는 흔히 월귤나무(bearberry)로 알려진 식물입니다. 이 식물은 항염증 성질이 있어서 요로 건강에 도움을 줍니다.

요로는 수용성 독소 및 기타 불필요한 물질과 노폐물 제거를 위한 인체의 주요 통로 중 하나입니다.

우엉

우엉(Arctium lappa)은 중국 문화에서 오랫동안 사용된 식물입니다. 우엉은 혈액과 림프의 건강한 순환을 돕는 것을 알려져 있습니다. 우엉은 또한 체내 독소 제거에 중요한 역할을 하는 비뇨기 건강에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바로 사용할 수 있는 클렌저/디톡스 제품뿐만 아니라 간과 소화기 및 비뇨기 건강을 돕는 성분이 함유된 개별 보충제까지 림프 건강을 위한 여러 옵션이 존재합니다. 이러한 모든 방법은 독소 제거뿐 아니라 림프 건강과 면역계 건강에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참고문헌:

  1. Breslin, J.W., Yang Y., Scallan J., et al.; Lymphatic vessel network structure and physiology. Compr Physiol, 2018. 9(1): p. 207-99.
  2. Prior N., Inacio P., Huch M.; Liver organoids: from basic research to therapeutic applications. Gut, 2019. 68(12): p. 2228-37.
  3. Bijak M.; Silybin, a major bioactive component of milk thistle – chemistry, bioavailability, and metabolism, 2017. 22(11): p. 1942.
  4. Martinez M., Poirrier P., Chamy R.; Taraxacum officinale and related species. J Ethnopharmacol. J, 2015. 169: p. 244-62.
  5. Krienitz L., Huss V.A., Bock C.; Chlorella: 125 years of the greenest survivalist. Trends Plant Sci, 2015. 20(2): p. 67-9.
  6. Kartel M.T., Kupchick L.A., Veisov B.K..; Evaluation of pectin binding of heavy metal ions in aqueous solutions. Chemosphere, 1999. 38(11): p. 2591-96.
  7. Matsuda H., Tanaka T., Kubo M.; Pharmacological studies on leaf of Arctostaphylos uva-ursi [Japanese; abstract]. Yakugaku Zasshi, 1991. 111(4-5): p. 253–58.
  8. Bensky, D., Gamble, A., Kaptchuk, T.J.; Chinese Herbal Medicine: Materia Medica. Seattle, Eastland; 1993.

관련 주제의 글

전체보기

웰빙

독감철 대비 면역 강화법 5가지

웰빙

스트레스 완화를 위한 내추럴 필수품 5가지

웰빙

중국 전통의학의 9대 허브